포토/TV | 커뮤니티 | 네티즌토론 최종편집일시:2022.10.07 (금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최종편집일시:2022.10.07 (금요일)
전체기사 정치 지방자치 경제 사회 문화/복지 생활법률 교육 사설·칼럼 카메라고발 좋은글/시 주간날씨
전체보기
뉴스 홈 지방자치  기사목록
 
9월부터 보도 위 불법 주·정차 단속 강화
기사입력 2014-09-04 오후 5:24:00 | 최종수정 2014-09-04 17:24   
 9월부터 불법 주·정차 단속을 대폭 강화된다. 보도에 차를 세우면 과태료 부과는 물론 견인되며, 보도를 무법으로 달리는 오토바이 또한 범칙금을 부과받는다. 보도에 아무렇게나 주차된 오토바이를 처분할 수 있도록 법 개정도 건의된 상태다. 

  재래시장 주변이나 점심시간대 소규모 음식점 앞 등 단속 완화 대상이라 하더라도 보도를 침범한 경우에는 예외 없이 적발한다는 방침이다.

   그동안 보도 위 불법 주·정차를 지속적으로 단속하고 과태료를 부과해 왔음에도 불구하고 보도에 버젓이 차를 세우거나 심지어 주행을 하는 행태가 근절되지 않고 있어 개학, 나들이 등으로 보행량이 늘어나는 시기를 맞아 단속강도를 높이기로 했다. 

  서울시는 올해 1~6월까지 보도 위 불법 주·정차 12만 8천 건을 적발했다. 이는 시내에서 적발된 불법 주·정차 총 140만 7천건의 9.1%에 해당한다.

   불법 주·정차로 적발되면 「도로교통법」에 따라 과태료 일반 도로에서는 4만원, 버스전용차로에서는 5만원이 부과되며, 어린이보호구역에서는 08시~20시까지 8만원으로 가중 부과된다.(승용차 기준)

   시는 이번 단속에 227명의 단속 공무원과 단속용 고정 CCTV 252대, 촬영 카메라가 장착된 차량 12대 포함 단속차량 36대 등 단속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한다. 

   서울시는 보도 위 불법 주정차가 상습적으로 일어나는 지역과 단속용 고정 CCTV가 미치지 못하는 사각지대에 단속차량을 집중적으로 투입할 계획이다. 특히 CCTV를 통해 교묘하게 번호판을 가린 얌체차량을 찾아내 단속 공무원에게 통보, 단속차량을 현장에 보내 적발한다는 계획이다.

<황윤구 기자>
기사제공 :
 
 
 
 
네티즌 의견
전체 0   작성자 작성일
 
의견쓰기
이름     비밀번호 
 
대학생들의 잔치, 제 4회 신촌문화축제
신촌상인이 원하는것은 "차있는 거리"
 기사목록 보기
 
  지방자치 주요기사
신원철전국시도협의회장 이정의기자
서대문구 관피아, 구청장은 공단 이사장직을 변녹..
연희동 재개발 이대로 좋은가
연희동 정비계획변경 사업설명회 '난항'
서대문구청 직원 해외 연수
서울시, 주택재개발·재건축 정비(예정)구역 10곳..
서대문구 관피아 기자회견
관피아 기자회견 동영상
 
 
주간 인기뉴스
 
인기 포토뉴스
여름 열대야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관리자모드
 



명칭 : 서대문방송 /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85 / 등록일자 : 2011년 09월 30일 / 발행인  / 편집인 : 이정의 /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성산로7길 19-6  (우)120-832 / 발행일자 : 2011년 9월 30일/전화번호 : 02)336-3434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혁:010-2278-2558

Copyright(c)2022 서대문방송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