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TV | 커뮤니티 | 네티즌토론 최종편집일시:2022.08.16 (화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최종편집일시:2022.08.16 (화요일)
전체기사 정치 지방자치 경제 사회 문화/복지 생활법률 교육 사설·칼럼 카메라고발 좋은글/시 주간날씨
전체보기
뉴스 홈 사회  기사목록
 
금감원, 상속인에 대한 불편한 절차 개선
'사망신고-상속인 금융거래조회 구청에서 한 번에'
기사입력 2014-09-04 오후 5:21:00 | 최종수정 2014-09-04 17:21   
   상속인 금융거래조회서비스를 신청하면 사망자의 국세, 지방세 체납정보 등 공공정보까지 한 번에 조회할 수 있도록 바뀐다.
   금융감독원이 현재 운영 중인 상속인 금융거래조회서비스에 공공정보도 제공토록 개선한다.
   9월1일부터 금융거래조회서비스 조회대상기관에 은행연합회를 포함시켜 은행연합회가 관리하는 공공정보 중 국세, 지방세, 과태료 체납정보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또한, 서울시와 협약을 맺고 서울에서는 사망신고와 상속인금융거래조회 서비스를 한 번에 신청할 수 있도록 개선된다.
    9월부터 서울시내 18개 자치구(중랑, 성북, 강북, 도봉, 노원, 은평, 서대문, 마포, 양천, 강서, 구로, 금천, 동작, 강동, 관악, 송파, 광진, 용산구) 구청과 동 주민 센터(용산구는 구청에서만 가능)에서 사망신고와 상속인 금융거래조회서비스를 동시에 신청할 수 있다.
   기존 사망신고는 사망일로부터 1개월 이내 사망자 주소지의 구청 또는 동 주민센터에 방문 신고를 해야 했고, 사망자의 채권·채무를 찾아주는 상속인 금융거래조회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금융감독원이나 은행, 우체국 중 한 곳을 별도로 방문해야 했다.
   상속인금융거래조회서비스는 말 그대로 상속인이 사망자의 생전 금융거래를 한눈에 조회할 수 있는 제도다.
  상속인 중 한 명이 금감원 본원이나 지원, 출장소 혹은 은행 지점(수출입은행 제외), 우체국 점포, 삼성생명 고객플라자 등을 방문해 서비스를 신청하면 된다. 서비스 이용은 무료다.
   금감원 관계자는 "상속인이 사망자의 금융정보 뿐 아니라 체납정보 등까지 파악해 한정승인 혹은 상속포기 등의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라고 밝혔다.

<황윤구 기자>
기사제공 :
 
 
 
 
네티즌 의견
전체 0   작성자 작성일
 
의견쓰기
이름     비밀번호 
 
대추차, 환절기 기침예방에 효과
추석 명절, 식품.의약품 올바른 구매요령 등 안전정보
 기사목록 보기
 
  사회 주요기사
아파트 7층에서 자살기도 여성을 구한 경찰
서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 미혼모 시설에 이불셋트..
제3회 모범청소년 표창식 및 장학금 수여식
서대문해벗누리, ‘꿈꾸는 자유’ 미술전 개최
프로보노코리아, 청소년 폭력예방 힐링 콘서트
서대문경찰에게 온 베이징에서 보낸 편지
서대문구, 청년 거주용 임대주택 31실 공급
거주자 우선주차구역도, 빌려서 쓸수 있다
 
 
주간 인기뉴스
 
인기 포토뉴스
여름 열대야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관리자모드
 



명칭 : 서대문방송 /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85 / 등록일자 : 2011년 09월 30일 / 발행인  / 편집인 : 이정의 /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성산로7길 19-6  (우)120-832 / 발행일자 : 2011년 9월 30일/전화번호 : 02)336-3434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혁:010-2278-2558

Copyright(c)2022 서대문방송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