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TV | 커뮤니티 | 네티즌토론 최종편집일시:2022.11.30 (수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최종편집일시:2022.11.30 (수요일)
전체기사 정치 지방자치 경제 사회 문화/복지 생활법률 교육 사설·칼럼 카메라고발 좋은글/시 주간날씨
전체보기
뉴스 홈 경제  기사목록
 
정품·정량 주유에 대한 소비자 신뢰 매우 낮아
기사입력 2014-09-04 오후 5:21:00 | 최종수정 2014-09-04 17:21   
 주유소의 정품·정량 주유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가 매우 낮으며 실제로 이와 관련한 피해도 끊이지 않고 있어 정부의 단속 강화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이 지난 5~6월 서울지역 자가운전자 1,0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가짜 석유* 또는 정량미달 주유를 의심한 경험이 있는 소비자가 79.3%(793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나 소비자 신뢰도가 저조한 것으로 드러났다.
  반면 주유소에서 품질이나 정량을 속여 파는 행위가 별로 없을 것이라고 응답한 소비자는 각각 7.4%(74명), 7.0%(70명)에 불과했으며, 95.2%(952명)에 해당하는 대다수가 정부의 단속 강화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실제로 가짜 석유 주유로 피해를 경험한 소비자는 9.4%(94명)나 됐는데, 이들 중 60.6%(57명)는 자동차에 고장이나 문제가 발생해서 피해 사실을 알게 된 것으로 나타났다. 정량 미달 주유 피해를 경험한 소비자는 6.0%(60명)였다.
  그러나 이 같은 주유 피해를 당했을 경우에 대비해 신고처 등 피해 대처 요령을 알고 있는 소비자는 소수(6.9%, 69명)에 불과했다.
한편 소비자들의 가짜 석유 신고 사례도 매년 천 건 이상씩 접수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석유관리원에 접수된 가짜 석유 신고 건수는 지난 5년(2009년~2013년)간 총 7,494건에 달했다. 지난해에만 1,602건이 접수돼 2009년(1,339건)보다 19.6%가 증가했다. 가짜 석유 신고 건(7,494건) 중에서 11.1%(832건)는 실제 가짜 석유로 적발됐다.
  한국소비자원에도 자동차 주유 관련 피해가 지난 5년간 21건이 접수된 바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금번 조사결과를 토대로 담당 부처에 가짜석유 및 정량 미달 주유에 대한 단속 강화를 요청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소비자에게는 ▲주변 주유소 보다 가격이 지나치게 저렴한 주유소는 이용에 주의하고 ▲리터 단위나 천원 단위(예: 5만5천원 등)로 주유해 정량미달 피해를 예방하도록 덧붙였다. 또한 ▲주유 후 소음, 매연이 심해지고 성능 저하가 나타나는 등 가짜 석유 주유가 의심되면 한국석유관리원(1588-5166)에 신고하도록 당부했다.
  신고 후 가짜 석유 판매 사실이 확인되면 한국소비자원을 통해 피해구제를 받을 수 있다.
<이규성 기자>
기사제공 :
 
 
 
 
네티즌 의견
전체 0   작성자 작성일
 
의견쓰기
이름     비밀번호 
 
전통시장, 추석 이벤트 개최
서대문구 사경협,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토론회 개최
 기사목록 보기
 
  경제 주요기사
박원순 영천시장 방문 "재래시장 발전위해 노력"
서대문주거복지 현실과 과제 토론회
경전철 신림선 백련사에서 신촌까지 5개역 확정
모범청소년 표창식
서울시장과 지역 발전을 위한 간담회 열려
"스마트폰 '위험한 물건' 으로 볼 수 없어"
문석진구청장의 사과문
서울마을버스조합, '사랑의 쌀' 기부
 
 
주간 인기뉴스
 
인기 포토뉴스
여름 열대야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관리자모드
 



명칭 : 서대문방송 /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85 / 등록일자 : 2011년 09월 30일 / 발행인  / 편집인 : 이정의 /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성산로7길 19-6  (우)120-832 / 발행일자 : 2011년 9월 30일/전화번호 : 02)336-3434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혁:010-2278-2558

Copyright(c)2022 서대문방송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