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TV | 커뮤니티 | 네티즌토론 최종편집일시:2023.03.25 (토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최종편집일시:2023.03.25 (토요일)
전체기사 정치 지방자치 경제 사회 문화/복지 생활법률 교육 사설·칼럼 카메라고발 좋은글/시 주간날씨
전체보기
뉴스 홈 사회  기사목록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 환자』9~10월이 가장 괴롭다
기사입력 2014-09-22 오후 5:07:00 | 최종수정 2014-09-22 오후 5:07:12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이비인후과 장정현 교수는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 질환의 정의 및 증상, 치료법, 예방 및 관리요령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 질환의 정의 및 증상
   알레르기성 비염은 발작적인 재채기, 맑은 콧물, 코막힘 등 3가지 주 증상을 특징으로 하는 면역성 질환으로, 증상이 봄이나 가을 등 특정 계절에 나타나는 경우를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이라고 한다.

   이는 잡초, 나무나 꽃의 꽃가루로 인한 '꽃가루 알레르기'인 경우가 많으며 우리나라에서는 봄에는 포플러, 소나무, 오리나무, 사나무 등 수목화분이 주된 원인이 되고, 여름에는 잔디 등의 꽃가루가, 가을에는 쑥, 돼지풀 등의 잡초화분이 공기 중에 많이 떠다니는 꽃가루다. 

   증상으로 일상생활에 상당한 불편을 호소하며 심한 경우에는 눈부심, 과도한 눈물, 두통 등의 증상이 같이 생기기도 하고 잘 치료하지 않는 경우에는 축농증을 유발하기도 한다.

▲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 질환의 치료법
   가장 기본적인 것은 원인항원이 코로 들어오는 것을 피하는 회피요법이다.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의 경우 그 원인이 되는 꽃가루나 나무종류를 피하고 외출할 경우에는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회피요법으로도 일상생활에 불편을 겪을 경우 완치보다는 증상완화를 목적으로 약제를 사용하는 항히스타민 치료가 알레르기 비염의 1차 치료라고 할 수 있다. 이는 장기복용에도 안전한 약물이 개발되어 가능하게 되었다. 이밖에 혈관수축제나 국소적 스테로이드 제제도 이용된다.

▲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 질환의 예방 및 관리요령
   연중 일정기간에만 증상이 유발되기 때문에 원인물질을 추정하기 쉽지만 먼 곳에서 날아 온 꽃가루에 의한 비염의 경우에는 원인 추정이 용이하지 않다. 따라서 환자의 병력을 상세히 점검하여 원인물질과의 인과관계를 아는 것이 중요하며 비점막의 이학적 검사를 통해 감기와 감별하는 것이 중요하다.

   감기로 오인하여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만성화되어 후각 장애, 두통 등을 야기할 수 있으며, 천식, 축농증, 중이염으로 이어질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또한, 증상의 호전과 악화를 반복하는 질환이므로 증상의 재발을 막기 위해서는 규칙적으로 병원을 찾아 꾸준한 치료가 필요하다.

<이규성 기자>
기사제공 :
 
 
 
 
네티즌 의견
전체 0   작성자 작성일
 
의견쓰기
이름     비밀번호 
 
피의자 금품전달 반환, Clean한 서대문경찰
독거노인을 위한 한 가위 따뜻한 나눔행사
 기사목록 보기
 
  사회 주요기사
아파트 7층에서 자살기도 여성을 구한 경찰
서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 미혼모 시설에 이불셋트..
서대문소방서, 산불진압훈련 및 산불예방 캠페인 ..
제3회 모범청소년 표창식 및 장학금 수여식
서대문해벗누리, ‘꿈꾸는 자유’ 미술전 개최
서대문경찰에게 온 베이징에서 보낸 편지
프로보노코리아, 청소년 폭력예방 힐링 콘서트
서대문구, 청년 거주용 임대주택 31실 공급
 
 
주간 인기뉴스
 
인기 포토뉴스
여름 열대야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관리자모드
 



명칭 : 서대문방송 /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85 / 등록일자 : 2011년 09월 30일 / 발행인  / 편집인 : 이정의 /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성산로7길 19-6  (우)120-832 / 발행일자 : 2011년 9월 30일/전화번호 : 02)336-3434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혁:010-2278-2558

Copyright(c)2023 서대문방송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